UPDATED   2021. 02. 26(금) 19:23
페이지상단으로이동

메트라이프 "암호화폐·CBDC 일시적 유행아냐…시대적 흐름"

    • 입력 2021-01-18 14:04

미국 최대 보험사이자 투자사 메트라이프(MetLife)가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를 비롯한 암호화폐는 일시적인 유행이 아니라, 디지털화에 따른 시대적 흐름이라고 주장했다.

메트라이프는 지난 8일 발간한 보고서를 통해 "암호화폐, 특히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는 돈과 기술의 논리적 진보이며, 일시적인 유행이 아니다"라는 평가를 내놨다.

보고서는 현재 블록체인 기술이 공급망 추적, 보험 청구 처리, 부동산 거래 등에 이미 활용되고 있으며, 이제는 금융 분야에 활용하기 위한 준비가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런 시대적인 흐름에서 CBDC가 등장할 수밖에 없었다고 분석했다. 또한 앞으로 각국 정부와 중앙은행이 블록체인에 더 큰 관심을 둘 것이라고 전망했다.


토큰포스트 주요 기사를 뉴스레터를 통해 만나보세요 (구독하기)


다만 이른 시점에 CBDC가 출시되기에는 쉽지 않다는 견해를 밝혔다. 이에 대해 메트라이프는 은행 인프라 문제와 CBDC 핵심 기술 문제가 아직 해결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메트라이프는 지난 2018년 싱가포르에서 세계 최초의 블록체인 자동 보험금 지급 솔루션 '비타나(Vitana)'를 개발한 바 있다.

해당 솔루션은 임신성 당뇨를 중점적으로 다룬 첫 보험 상품이며, 파일럿 단계에서 최대 200만원(미화 약 1,830달러) 수준의 보험 담보를 제공한다. 보험 가입자는 핸드폰 모바일 앱을 통해서도 전자의료기록을 확인할 수 있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