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 01. 20(수) 21:24
페이지상단으로이동

美 해군, 군용 무기 공급에 블록체인 시스템 적용한다

    • 입력 2021-01-14 18:14

미 해군 연구소가 군용 무기 공급을 보장하기 위해 150만 달러(약 16억원)의 블록체인 시스템 계약을 체결했다.

13일(현지시간) 미국 블록체인 업체 '심바체인(SIMBA Chain)'은 중요한 군사 무기 부품에 대한 수요 감지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미 해군 연구소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해당 블록체인 솔루션은 미 국방부 전투 지원 기관인 국방 물류 기관을 위해 구축된다. 엔지니어링 및 유지 보수 작업에 대한 중단 문제와 위협을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한다.

계약은 플로리다 잭슨빌에 있는 해군 비행장 남동부의 함대 준비 센터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토큰포스트 주요 기사를 뉴스레터를 통해 만나보세요 (구독하기)


조엘 네이딕(Joel Neidig) 심바체인 CEO는 "블록체인은 분산된 매커니즘으로 데이터를 불변하게 감사할 수 있다"며 "위·변조 방지가 가능하기 때문에 복잡한 공급망 문제를 해결하는 데 적합하다"고 말했다.

앞서 미 공군에서도 전투 관리 시스템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한 바 있다.

지난해 9월 글로벌 방산업체 레이시온테크놀로지(Raytheon) 산하 연구·개발업체 BBN테크놀로지는 미 공군연구소(AFRL)로부터 50만 달러 상당의 블록체인 연구 계약을 수주했다.

당시 미 공군 측은 "블록체인 기술로 표적이 되기 쉬운 단일 지휘통제 시스템을 분산원장기술(DLT)을 통해 분산화해 취약성을 완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