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 12. 04(금) 22:09
페이지상단으로이동

업비트, 블록체인 사업 3년간 1,000억 투자

    • 입력 2018-03-26 14:00

업비트를 운영 중인 두나무()가 블록체인 사업 활성화를 위해 향후 3년간 1,00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두나무()는 투자금을 M&A와 지분투자 등의 방식으로 블록체인 산업 핵심 기술, 응용 서비스, 데이터/AI/핀테크 등 블록체인과 긴밀한 관계의 미래 기술 대상에 투자할 방침이다. 해외 투자도 적극 나설 계획인데 이를 위해, 두나무앤파트너스(가칭)를 설립할 예정이고 맥킨지, 소프트뱅크, 티몬을 거친 이강준 대표(겸 두나무 CIO)를 수장으로 내정했다.

 

두나무()는 계획의 일환으로 블록체인 기술을 서비스 모델로 상용화 중인 코드박스, 블록체인 기술 기반 월렛 서비스를 준비중인 스타트업 루트원소프트 등에 이미 투자했다. 코드박스는 올해 상반기 중 게임에 특화된 블록체인 네크워크 코어인 코드체인과 국내 첫 모바일 크립토 게임을 준비중인 업체다.

 

송치형 두나무 의장은 투자와 관련, "한국은 암호화폐 및 블록체인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아 블록체인 기반 기술의 메카가 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생각한다이번 투자로 블록체인 기반 기술에 관심 있는 청년들이 스타트업을 창업하는데 디딤돌 역할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업비트는 최근 암호화폐 시장의 표준이 될 인덱스 ‘UBCI’를 업계 최초로 개발해 런칭을 앞두고 있으며, 이번 투자 발표로 대한민국이 블록체인 산업 메카 위상을 확보해 블록체인 생태계를 만드는 데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백승국@bccp.publishdemo.com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