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 05. 29(금) 23:26
페이지상단으로이동

바이낸스, 중국 도메인 등록…"교육·기술 연구 목적"

    • 입력 2020-05-21 15:14

유명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가 중국에 도메인을 새로 등록했다.

19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 보도에 따르면 바이낸스는 새 중국 도메인 'Binance.cn'을 공업신식화부(MIIT)에 정식으로 등록했다. 해당 도메인은 지난달 초 기관의 승인을 얻었다.

바이낸스는 하루 평균 60억 달러 규모의 암호화폐를 처리하는 대표적인 암호화폐 기업이다. 기업은 유명 암호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도 운영하고 있다.

2017년 암호화폐 금지령에 중국을 떠났던 바이낸스는 '블록체인 연구 및 교육 목적'을 내세워 여전히 암호화폐에 비판적인 입장을 취하고 있는 중국에 진입할 기회를 모색하고 있다.

이번 중국 웸사이트는 비트코인을 반대하고 블록체인을 지지하는 정부 입장을 적극 반영했다. 지난해 10월 중국은 시진핑 국가주석의 발언을 시작으로 블록체인 기술을 전폭 지원하는 한편, 이러한 정부 입장이 비트코인 같은 암호화폐에 적용되지 않는다는 사실을 강조해왔다.

블록체인 산업 컨설팅, 연구, 개발, 기부, 투자 등의 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하는 이번 중국 웹사이트는 메인 화면에서 기업을 '바이낸스 차이나, 세계를 선도하는 블록체인 생태계 구축업체'라고 소개하고 있다.

지난 19일 창펑자오 바이낸스 대표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새 도메인이 암호화폐와 무관하며 '기술 연구 및 교육'에 초점을 두고 있다"고 밝혔다.

현지 암호화폐 전문 매체 체인뉴스에 따르면 binance.cn 도메인 등록자 전시 허(Junxi He) 명의로 바이낸스 관련 기업 두 곳이 중국에 등록되어 있다.

최근 바이낸스 교육 부문인 '바이낸스아카데미'도 상하이에 블록체인 연구소를 설치했다. 지난해 말에는 바이낸스가 베이징 사무소 개설을 추진 중이라는 소식도 전해진 바 있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