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 10. 15(목) 15:37
페이지상단으로이동

플라이빗 “홈페이지 업데이트 통해 거래 편의성 높여”

    • 편집부
    • |
    • 입력 2020-05-06 15:03
    • |
    • 수정 2020-05-06 15:03

플라이빗 “홈페이지 업데이트 통해 거래 편의성 높여”

가상자산 거래 플랫폼 플라이빗(Flybit)을 운영 중인 한국디지털거래소(대표 김석진, 이하 플라이빗)는 가상 자산 서비스 선도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전략적 경영활동에 나선다.

플라이빗(Flybit)은 앞서 정보공시 플랫폼 쟁글(Xangle)과 업무협약은 물론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Binance)와 기술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는 등 다양한 제휴 및 협업을 바탕으로 기업 경쟁력을 확보할 방침이다.

이와 관련해 플라이빗(Flybit)은 가상자산 정보공시 플랫폼 쟁글을 통해 상장 토큰에 대한 핵심 정보 및 주요 공시 정보를 함께 제공한다. 플랫폼 상단에 실시간으로 반영되는 Ticker 기능을 적용하여 토큰 정보의 접근성을 향상했고, 토큰 거래 페이지 내 토큰정보 버튼을 만들어 쟁글에서 제공하는 토큰 페이지로 이동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B2B2C로 제공되는 바이낸스 브로커리지 서비스를 도입한 플라이빗은 바이낸스 API 연동을 통해 글로벌 호가창을 공유하는 거래 서비스를 제공하여, USDT 및 BTC 마켓의 토큰 유동성 공급 및 거래 편의성을 높였다. 이 밖에도 플라이빗은 서비스 이용자에게 다양하고 종합적인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블록체인 정보 제공 플랫폼과 제휴하여, 투명성 제고 및 신뢰를 한층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오세경 플라이빗 마케팅 총괄 이사(CMO)는 “고객의 자산 보호를 최우선 가치로 두며 업계 최고 수준의 거래 및 보안 서비스로 안정적이며 신뢰할 수 있는 가상화폐 거래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플라이빗은 FATF 지침 및 기타 규제 표준을 준수하기 위해 자금세탁방지, 비대면 인증 강화, 이상자산거래탐지 시스템 구축 등을 강화할 수 있도록 국내외 파트너쉽을 강화하고 미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플라이빗(Flybit)을 운영 중인 한국디지털거래소는 지난 29일부터 국내 거래소 최초로 키보드토큰(KEYT) 거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다양한 상장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편집부 | [email protected]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