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 12. 04(금) 22:09
페이지상단으로이동

체인파트너스, 크라우드펀딩으로 일반인 주주 모집

    • 편집부
    • |
    • 입력 2020-02-05 07:38
    • |
    • 수정 2020-02-05 07:38

체인파트너스, 크라우드펀딩으로 일반인 주주 모집

크립토 금융 사업을 영위 중인 체인파트너스에서 ‘디지털 자산(암호화폐) 장외거래(OTC) 서비스’에 사업 전력을 집중한다는 포부와 크라우디에서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사업을 지지해줄 일반인 주주를 모집할 계획을 밝혔다.

체인파트너스는 2017년도에 설립된 이래 블록체인 컴퍼니 빌더로 국내 건강한 블록체인 생태계 구축에 힘써왔다. 전국 천여 개 가맹점을 보유한 암호화폐 결제 서비스 ‘코인덕’, 거래소 ‘데이빗’, 지갑 서비스 ‘노바월렛’, 블록체인 미디어 ‘디센터’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업계 성장을 주도해 왔다. 특히 ‘코인덕’은 삼성전자 공식 육성 스타트업에 선정(C-LAB)된 바 있으며, 갤럭시S10 블록체인 월렛에 탑재되기도 하였다.

지난해까지는 다양한 부문에서 사업을 영위하며 성장의 토대를 다지는 시기였다면 올해부터는 빠르게 크립토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디지털 자산(암호화폐) 장외거래(OTC) 서비스’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재 크립토 시장의 문제인 ‘유동성 부족’을 100% 자동화된 암호화폐 장외거래(OTC) 트레이딩 플랫폼인 ‘Changer.io’를 통해 해결해 이후 글로벌 크립토 외환은행으로 자리매김하겠다는 것이 체인파트너스의 목표이다.

이어 체인파트너스 표철민 대표는 “이번 크라우드펀딩의 목적은 단순한 자금조달이 아닌 크립토 시장의 성장 가능성을 믿는 사람들을 주주로 모집해 체인파트너스 사업 추진에 힘을 실어주고 지지해줄 팬덤 확보에 있다”고 말했다.

크라우디 김주원 대표는 이번 체인파트너스 발행과 관련 “혹한기에 있는 크립토 산업이지만 이러한 시기를 거쳐 옥석 가리기가 진행되기 마련”이라면서 “체인파트너스가 제안하는 거래소와 OTC 사이 유동성 제고 방안은 누군가가 언젠가는 해야만 하는 시도이다. 체인파트너스를 믿는 고객이자 주주들이 합심하여 대한민국 스타트업이 이 시장을 선점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체인파트너스는 크라우드펀딩을 앞두고 총 두 번의 투자설명회를 가질 예정이다. 2월 18일과 2월 25일, 서울에서 총 두 번 예정되어 있으며 각 투자설명회는 순서대로 공개, 비공개로 개최, 페이스북(크라우디 투자)과 카카오 TV live(크라우디 투자)를 통해서 라이브 방송 송출 예정이다. 2월 18일 개최될 투자 설명회 참가신청은 크라우디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편집부 | [email protected]

닫기